서비스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하단 홈페이지정보 바로가기

언론보도

후쿠시마 원전 건물로 흐르는 지하수 정화장치 고장

관리자 | 조회 47 | 2021.09.17 02:48

후쿠시마 원전 건물로 흘러드는 지하수를 막기 위해 미리 퍼올려 정화작업을 하는 서브드레인이라는 설비가 있습니다.

도쿄전력은 16일 오전 6시쯤 이 설비가 자동 정지되어 있는 것을 발견하고 원인을 조사중이라고 합니다. 

정화 설비가 가동 중단된 상태에서 퍼올린 지하수를 보관할 수 있는 탱크의 양은 약 3일 정도분이라고 합니다. 


https://news.yahoo.co.jp/articles/e226a4dc07a68a6418904c5a3b976b87593ce758


후쿠시마 제일 원전에서 16 일 아침, 끌어올린 지하수를 정화하는 설비가 자동 정지하는 문제가 있었다.

후쿠시마 원전에서는 건물에 흘러들어가지 못하게 지하수를 미리 길어 올리는, 서브드레인라는 설비가 있다.

퍼 올린 지하수는 바다에 방류하기 위해 방사성 물질을 제거, 정화 처리되지만, 도쿄전력에 따르면 16일 오전 5시 40 분쯤 장치가 자동 정지하고있는 것을 확인 했다고 한다. 정지가 계속되면 퍼올린 오염된 지하수를 저장할 수있는 탱크의 양은 3 일분 정도라고한다. 도쿄 전력은 처리 재개를 위해 현재 원인을 조사하고있다.



twitt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