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하단 홈페이지정보 바로가기

언론보도

유엔과학위원회의 후쿠시마 방사선 건걍영향 평가 오류가 많다

관리자 | 조회 189 | 2022.07.25 03:26

유엔 과학위원회가 후쿠시마 원전 사고에 대해 '방사선 피폭으로 인한 건강영향이 인정되지 않는다는 결론을 내렸다고 합니다.

그러나 일본 내 과학자들은 이 발표에 대해 보고서에 오류가 너무 많다는 의견을 강하게 주장하고 있습니다.

유엔과학위원회는 후쿠시마현에서 발생하고 있는 갑상선암에 대해서 '초고감도 스크리닝 검사'를 하고 있기 때문이라는 주장을 했습니다.

또한 일본인들이 평균적으로 해조류 등 수산물을 많이 먹는 식습관을 들며 요오드 피폭선량을 절반이나 낮게 추정했습니다.


그러나 일본 내 과학자들은 일본인들이 식품을 통해 섭취하는 요오드의 양이 세계 평균과 다르지 않음을 주장했습니다. 

그 외에서 많은 반대 의견이 있었으나 유엔 과학위원회 보고서의 결과는 변하지 않았습니다. 


https://www.yomiuri.co.jp/science/20220719-OYT1T50202/


 「원자력 방사선의 영향에 관한 유엔 과학위원회의 멤버들이 19 , 일본 기자 클럽에서 기자 회견, 도쿄 전력 후쿠시마 원전 사고에 대해 방사선 피폭을 원인으로 하는 건강 피해는 인정되지 않는다라고 하는 해석 결과를 소개했다. 멤버들은 지난해 3월 공표한 사고 영향에 관한 보고서를 주민과 과학자들에게 해설하기 위해 일본에 오고 있다.

 이 위원회는 세계 방사선의학 등 전문가들이 참여하고 있으며 500개 이상의 논문과 조사를 바탕으로 보고서를 정리했다. 보고서에서는 주민의 피난경로 등을 정사한 결과 피폭선량이 높지 않다고 추계해 피폭에 의한 암 등의 건강영향이 증가할 가능성은 낮다고 결론지었다. 전 의장인 길리안 하스는 보고서는 최신 지식과 데이터를 바탕으로 하고 있다. 결론은 견고하고 앞으로도 크게 바뀔 것으로 보이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https://www.ourplanet-tv.org/45319/

유엔 과학위원회 보고서 오류 많아. 



twitt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