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하단 홈페이지정보 바로가기

방사능모니터링

후쿠시마현 출발 성화봉송 코로나로 시간 당겨 3월 25일 출발 계획

관리자 | 조회 11 | 2021.02.23 01:28

도쿄올림픽에 대한 집착을 놓지 못한 일본 정부가 성화봉송 진행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코로나 상황에 맞춰 관람객은 신청을 받아 조절하고, 예정되었던 시간보다 시간을 단축할 계획이라고 합니다. 

출발은 3월 25일.

그러나 시네마현 지사가 성화봉송을 반대하고 나서고 있고, 일본 코로나 상황이 여전히 심각한 가운데, 과연 올림픽을 예정대로 치룰 수 있을 지 의문입니다. 

또한 각국에서 선수 선발과 국가별 예선전이 치뤄져야 하는데 전혀 이뤄지지 않고 있어서 후쿠시마현 성화봉송 출발 계획을 발표하는 것이 아집으로 보입니다. 


https://www.minpo.jp/news/moredetail/2021022383862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확대로 연기 된 도쿄 올림픽 성화 봉송에 대해 현 실행위원회는 22 일, 현 각 구간의 새로운 출발과 도착 예정 시간을 발표했다. 전국의 그랜드 시작된다 J 빌리지 (楢葉 · 히로노 정)은 삼월 이십오 일 9시 네 충분히 전천후 연습장을 떠난다. 연기 이전 계획보다 이십 분 앞당겨했다. 신종 코로나 감염 방지의 관점에서 운영의 간소화 · 효율화를위한 이동 시간을 단축하는 등 사흘도 일몰까지 모든 일정을 마무리 할 방침이다.

일별 최종 지점에 성화가 도착하는 시간은 연기 전부터 두 시간 정도 앞당겨.

 J 빌리지의 출발은 지난해 12 월로 발표 한 9 번 피치에서 변경했다. 도착지에 변경은 없다. J 빌리지는 일반인을 넣지 방향으로 조정이 진행되고있다. 주행 경로 주변에 교통 규제를 실시한다. 현 실행위는 TOKYO2020 후쿠시마 정보 사이트 "후쿠시마 플러스 2020 '에서 시간과 장소를 게재하고있다.


(하략)



twitter facebook google+